SBS

'오스카 범프' 누리는 한국 영화…'할류우드' 조명

admin2020.02.14 21:02조회 수 917댓글 0

  • 2
    • 글자 크기
ⓒ SBS & SBS Digital News Lab / RSS 피드는 개인 리더 이용 목적으로 허용 되어 있습니다. 피드를 이용한 게시 등의 무단 복제는 금지 되어 있습니다.track pixel

▶SBS 뉴스 앱 다운로드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영화 기생충이 아카데미 4관왕을 차지한 이후 흥행 열풍이 더욱 거세게 불고 있습니다. 온라인 사이트에서 상위권을 휩쓸고 미국 극장가에서도 찾는 사람이 많은데 이런 인기는 한국 영화 전반에 대한 관심으로도 이어지고 있습니다. 141d6a4408e0919107bb8ef287c2ff12.jpg

▶영상 시청

<앵커>

영화 기생충이 아카데미 4관왕을 차지한 이후 흥행 열풍이 더욱 거세게 불고 있습니다. 온라인 사이트에서 상위권을 휩쓸고 미국 극장가에서도 찾는 사람이 많은데 이런 인기는 한국 영화 전반에 대한 관심으로도 이어지고 있습니다.

이 소식은 이주상 기자입니다.

<기자>

[봉준호/감독 (아카데미 시상식 직후 기자회견) : 화이팅! 화이팅! 제작발표회 하는 느낌이네요. 개봉한 지 1년이 돼가는데….]

실제로 기생충 흥행 열기는 아카데미상 수상 이후 다시 달궈지기 시작했습니다.

시상식 다음 날 애플 아이튠스에서 영화 부문 스트리밍 순위 1위를 기록했고 지금도 2위를 지키고 있습니다.

아마존의 영화·TV 드라마 부문 다운로드 순위에서도 일반화질과 블루레이가 각각 3위와 5위에 올라 있습니다.

미국 내 박스오피스 순위 역시 4위인데 3위인 '1917'에 비하면 개봉 극장 수가 1/3에도 미치지 못하는 상황이어서 앞으로 개봉관 추가 확대도 기대됩니다.

이렇게 아카데미상의 후광효과로 흥행이 이뤄지는 것을 '오스카 범프'라고 합니다.

[노철환/영화평론가 : 미국 같은 경우는 한국의 극장 문화하고 조금 다르게 장기 상영이 일반적이기 때문에 기생충은 장기 상영에 돌입할 거라고 봅니다.]

한국 영화 전반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습니다.

영화 평점 사이트 로튼 토마토는 한국을 최고의 영화를 만드는 나라라고 소개하며 이창동 감독, 윤정희 주연의 '시'를 비롯해 꼭 봐야 하는 한국 영화 30편의 리스트를 공개했습니다.

연예 전문 잡지 데이즈드도 한류와 할리우드를 합성해 '한류우드'라고까지 하며 한국 영화 전반을 조명했습니다.

K팝에 이어 한국의 문화 산업에 새로운 기회가 주어졌다는 평가입니다.

(영상편집 : 박지인, VJ : 신소영·오세관)  

▶이주상 기자 기사 더보기

▶SBS 뉴스 원문 기사 보기

▶SBS 뉴스 앱 다운로드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 2
    • 글자 크기
차명 소유도 수두룩…'친일파 재산 환수' 남은 과제 (by admin) 3년 전 찾은 숨겨진 '이완용 땅', 환수 소송 들어갔다 (by admin)

댓글 달기

번호 분류 제목
4546 SBS 코로나19 안정되자 활기 띤 거리…달라진 주말 풍경
4545 SBS "펭수 성대모사로 즐겁게"…퇴소 교민들이 전한 '헌신'
4544 SBS 2주 만에 일상으로…'1차 입국' 교민 366명 귀가
4543 SBS 中 "후베이, 가장 긴박한 시기"…실태 고발자 또 실종
4542 SBS '최악까지 대비'…폐렴 환자 전수조사 검토 이유
4541 SBS [단독] 방역 수위 더 올린다…폐렴 환자 전수조사 검토
4540 SBS 정부 "日 상황 심각"…크루즈선 한국인 구출 검토
4539 SBS 日 전역 퍼지는 코로나19…'지역 감염' 단계 기로
4538 SBS 오늘의 주요뉴스
4537 SBS 클로징
4536 SBS [날씨] 밤사이 미세먼지↑ '공기 답답'…주말엔 눈·비
4535 SBS 무심한 듯 한 손으로!…NBA서 터진 '장거리 버저비터'
4534 '환자 어떻게 치료했나' WHO, '잘 정리된' 한국 자료 요청
4533 우한 교민 300여 명 '마지막 검사' 모두 음성…15일 퇴소
4532 목동 한의사 일가족 비극…유서엔 "잘못된 결정 미안"
4531 SBS 손실 예상액만 1조…라임 임직원은 수백억 챙겼다
4530 SBS "40년 모은 돈인데" "배신감"…라임 피해자들 '분통'
4529 SBS [인터뷰] 황교안 "미래한국당 20석 이상 확보 노력"
4528 SBS 차명 소유도 수두룩…'친일파 재산 환수' 남은 과제
SBS '오스카 범프' 누리는 한국 영화…'할류우드' 조명
첨부 (2)
tracking_RSS.do
35Bytes / Download 0
201402820.jpg
140.5KB / Download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