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추미애 "아들 문제, 국민께 송구" 유감 표명했지만…

admin2020.09.13 20:36조회 수 245댓글 0

    • 글자 크기
ⓒ SBS & SBS Digital News Lab / RSS 피드는 개인 리더 이용 목적으로 허용 되어 있습니다. 피드를 이용한 게시 등의 무단 복제는 금지 되어 있습니다.track pixel

▶SBS 뉴스 앱 다운로드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내일부터 국회에서는 국회의원과 장관이 1대 1로 묻고 답하는 대정부질문이 예정돼 있습니다. 야당이 추미애 장관을 집중 공략할 게 뻔한 상황인데, 그래서인지 오늘 낮에 추 장관이 인터넷에 아들 관련해서 글을 올렸습니다. 201470878.jpg

▶영상 시청

<앵커>

내일(14일)부터 국회에서는 국회의원과 장관이 1대 1로 묻고 답하는 대정부질문이 예정돼 있습니다. 야당이 추미애 장관을 집중 공략할 게 뻔한 상황인데, 그래서인지 오늘 낮에 추 장관이 인터넷에 아들 관련해서 글을 올렸습니다. 국민들 걱정하게 한 부분 송구하다고 사과의 말을 한 뒤에 그러나 잘못이 없다는 입장을 다시 강조를 했습니다.

이 내용은 먼저, 이현영 기자입니다.

<기자>

추미애 법무부 장관은 오늘 오후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아들 문제로 걱정을 끼쳐 드려 국민께 정말 송구하다"며 글을 시작했습니다.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SNS

내일 출석하는 국회 대정부질문을 앞두고 선제적으로 입장을 밝힌 겁니다.

"법무부 장관으로서 검찰 수사에 영향을 줘서는 안 된다는 우려 때문에 말을 아껴왔다"며 검찰 수사를 통해 진실이 밝혀져야 한다고 했습니다.

아들의 병가 의혹에 대해서는 "입대 전 왼쪽 무릎 수술을 받은 뒤 군 생활 중 오른쪽 무릎도 수술을 받아야 해서 병가를 냈다"며 "군 규정에도 최대한의 치료를 권하고 있어서 딱히 절차를 어길 이유가 전혀 없었다"며 부인했습니다.

"앞으로 검찰개혁 과제에 흔들림 없이 책임을 다하겠다"며 야권의 사퇴 주장을 일축하면서 사실상 정면 돌파 의지를 밝혔습니다.

추 장관은 그러나 자신이나 보좌관이 민원 전화를 걸었다거나 자대 배치나 통역병 선발 청탁을 했다는 등의 핵심 의혹들에 대해서는 언급조차 하지 않았습니다.

법조계 안팎에서는 검찰 수사가 진행 중인 사안에 대해 사실상 수사 대상자인 추 장관이 관련 의혹을 부인하는 내용의 입장을 밝힌 것 자체가 부적절하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습니다.

(영상취재 : 한일상, 영상편집 : 원형희)   

▶이현영 기자 기사 더보기

▶SBS 뉴스 원문 기사 보기

▶SBS 뉴스 앱 다운로드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 글자 크기
추미애 "아들 문제, 국민께 송구" 유감 표명했지만… (by admin) 확진자 세 자릿수 · 경로 불투명…"안심하긴 이르다" (by admin)

댓글 달기

번호 분류 제목
43291 SBS [날씨] 맑고 선선한 바람…전남 · 제주에는 비 예보
43290 SBS [영상] 김한별, 퍼팅 후 주먹 불끈…올 시즌 첫 다승자
43289 SBS [영상] 김한별, 퍼팅 후 주먹 불끈…올 시즌 첫 다승자
43288 SBS 오사카, 다시 정상…아시아 선수 최초 '메이저 3승'
43287 SBS 오사카, 다시 정상…아시아 선수 최초 '메이저 3승'
43286 SBS 한승규 '절묘한 결승골'…FC서울, '슈퍼매치' 승리
43285 SBS 승부 뒤집은 최정 · 최항 '형제 홈런'…SK 4연승 질주
43284 SBS "황희찬이 다 했다" 라이프치히도 칭찬한 완벽 데뷔전
43283 SBS 의대생 "단체행동 잠정유보"…정부 "재응시 어렵다"
43282 SBS "종일 집" 코로나 집콕, 인테리어 업계 날개 달아줬다
43281 SBS 증시 끌어올린 '빚투'…동학개미들 빌린 돈만 17조
43280 SBS 찢긴 필리핀 국기, 혐한 키웠다…현지 교민의 호소
43279 SBS 엉뚱한 처방에 약 부작용…의사는 웃으며 "잘못 클릭"
43278 SBS 엇갈린 여야…"불리한 주장이라고 '단독범'이라니"
43277 SBS 이낙연, 비공개 최고위 소집…추미애 입장에 여론 주시
43276 SBS 추미애 "아들 문제, 국민께 송구" 유감 표명했지만…
SBS 추미애 "아들 문제, 국민께 송구" 유감 표명했지만…
43274 SBS 확진자 세 자릿수 · 경로 불투명…"안심하긴 이르다"
43273 SBS 확진자 세 자릿수 · 경로 불투명…"안심하긴 이르다"
43272 SBS 돗자리 펴고, 나눠 먹고…코로나 잊은 나들이 인파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