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통합당 배경판으로 '승부수'…뾰족한 대응책 없어서?

admin2020.08.01 21:00조회 수 253댓글 0

    • 글자 크기
ⓒ SBS & SBS Digital News Lab / RSS 피드는 개인 리더 이용 목적으로 허용 되어 있습니다. 피드를 이용한 게시 등의 무단 복제는 금지 되어 있습니다.track pixel

▶SBS 뉴스 앱 다운로드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미래통합당은 요새 회의장 뒤에 거는 이 배경판으로 승부를 걸고 있습니다. 정부하고 여당을 비판하는 내용을 하루가 멀다하고 바꿔서 걸고 있는데 한쪽에서는 반대로 말하면은 이 방법 외에는 뾰족한 대응책이 없다는 얘기도 나옵니다. 201456689.jpg

▶영상 시청

<앵커>

미래통합당은 요새 회의장 뒤에 거는 이 배경판으로 승부를 걸고 있습니다. 정부하고 여당을 비판하는 내용을 하루가 멀다하고 바꿔서 걸고 있는데 한쪽에서는 반대로 말하면은 이 방법 외에는 뾰족한 대응책이 없다는 얘기도 나옵니다.

박상진 기자입니다.

<기자>

지난달 20일, 통합당 비상대책위원회 회의.

회의 참석자들 뒤로 배경판에는 민주당 당 색인 파란 바탕에 "그렇게 해도 안 떨어져요, 집값"이라는 문구가 쓰여 있습니다.

TV 토론에서 민주당 진성준 의원이 "집값, 안 떨어진다"고 말했던 걸 비꼰 겁니다.

통합당은 지난달 16일, '지금 이 나라에 무슨 일이'란 문구로 시작해 '인천 수돗물 유충 사태'와, 이해찬 민주당 대표의 '천박한 도시' 발언, '임대차 3법' 입법까지.

여권을 비판하는 메시지로 지난 보름 동안 5번이나 배경판을 바꿨습니다.

통합당 관계자는 "국민들의 공분 지점을 담아내야 한다고 생각했다"고 말했습니다.

여론전에 힘을 쏟는 겁니다.

의석수로 밀어붙이는 거대 여당 앞에서 국회 의사 일정 거부는 힘을 잃었고 국회 전면 보이콧도 장외 투쟁도 선택하기 쉽지 않은 처지라 반전의 모멘텀을 기대할 뿐입니다.

[김종인/미래통합당 비상대책위원장(지난달 30일) : 일이 성숙된 상황을 기다릴 수밖에 없기 때문에 지금 저희도 어렵다는 것을 잘 압니다만 인내를 갖고 참고 노력하고 있으니까….]

통합당 지도부는 지난달 23일, 세월호 유가족들을 만나서 옛 자유한국당 시절 의원들의 세월호 망언에 유감을 표명했습니다.

통합당은 오는 21일쯤에는 새 당명도 내놓습니다.

외연을 넓히고 쇄신에 나서 정국 반전을 꾀하려는 건데 절대 열세인 국회 상황을 어떻게 돌파할지 아직 묘수를 찾진 못하고 있습니다.

(영상편집 : 최혜영)

▶박상진 기자 기사 더보기

▶SBS 뉴스 원문 기사 보기

▶SBS 뉴스 앱 다운로드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 글자 크기
'동성 성추행' 외교관 보내라…압박 나선 뉴질랜드 부총리 (by admin) 176석 거대 여당 '당권' 누구에게…신경전 본격화 (by admin)

댓글 달기

번호 분류 제목
41633 SBS 밀려든 토사에 충북선 등 열차 중단…고속도로도 통제
41632 SBS 폭우로 불어난 급류에 휩쓸려…충북 5천여 명 '대피령'
41631 SBS "여기 있던 집 2채 산사태에 떠내려가"…충북 피해 컸다
41630 SBS 경기 남부 · 충북 쏟아진 300㎜ 비…5명 사망 · 8명 실종
41629 SBS 오늘의 주요뉴스
41628 SBS 프로축구 직관 첫날…육성 응원 대신 '뜨거운 박수'
41627 SBS 김광현의 세인트루이스 선수 2명 확진…시즌 중단 위기
41626 SBS 한국형 발사체로 달까지…'고체연료' 날개 단 K-로켓
41625 SBS 클로징
41624 SBS 지한솔, 짜릿한 샷 이글…제주 햇살 아래 '활짝'
41623 SBS 신들린 허경민…5년 만에 '23경기 연속 안타' 기록
41622 SBS 한국 영화 속 대통령들…대중은 '이 모습'에 공감했다
41621 SBS [건강라이프] 피 안 뽑고도 빈혈 예측…인공지능 심전도
41620 SBS '동성 성추행' 외교관 보내라…압박 나선 뉴질랜드 부총리
SBS 통합당 배경판으로 '승부수'…뾰족한 대응책 없어서?
41618 SBS 176석 거대 여당 '당권' 누구에게…신경전 본격화
41617 SBS 반전세·월세 전환 수용해야 하나요?…'임대차 3법' Q&A
41616 SBS 구글 '앱 통행세' 30% 확대 부과…소비자 피해 불가피
41615 SBS 트럼프, 보안 이유로 "틱톡 금지"…제2 화웨이 사태 되나
41614 SBS '방역 방해 · 헌금 횡령' 이만희 구속…신천지 최대 위기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