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학력 격차' 우려…수도권 · 광주 등교 인원 늘린다

admin2020.07.31 21:00조회 수 189댓글 0

    • 글자 크기
ⓒ SBS & SBS Digital News Lab / RSS 피드는 개인 리더 이용 목적으로 허용 되어 있습니다. 피드를 이용한 게시 등의 무단 복제는 금지 되어 있습니다.track pixel

▶SBS 뉴스 앱 다운로드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여름방학이 지나고 2학기부터는 수도권과 광주광역시의 유치원, 초등학교, 중학교 학생들이 학교에 좀 더 자주 가게 될 것으로 보입니다. 교육 당국이 등교 가능 인원을 늘린 것인데요, 코로나 상황이 좀 나아졌다는 점과 함께 원격수업에 따른 학력 격차 우려가 반영된 것으로 보입니다. 201456510.jpg

▶영상 시청

<앵커>

여름방학이 지나고 2학기부터는 수도권과 광주광역시의 유치원, 초등학교, 중학교 학생들이 학교에 좀 더 자주 가게 될 것으로 보입니다. 교육 당국이 등교 가능 인원을 늘린 것인데요, 코로나 상황이 좀 나아졌다는 점과 함께 원격수업에 따른 학력 격차 우려가 반영된 것으로 보입니다.

한지연 기자입니다.

<기자>

코로나19 상황이 다소 나아지면서 교육부가 전교생의 3분의 1 이하로 제한된 수도권과 광주광역시 유치원, 초·중학교의 등교 가능 인원을 2학기부터 3분의 2 이하로 완화했습니다.

1학기보다 더 자주 학교에 갈 수 있다는 뜻입니다.

코로나 지역 감염이 심했던 수도권과 광주광역시는 다른 지역과 달리 각각 5월 말과 7월 초, 중학교 이하 등교 인원을 3분의 1로 줄였습니다.

학년별로 일주일에 한두 번 학교에 가고 나머지는 원격수업으로 대체하자 학습 결손과 학력 격차를 우려하는 목소리가 높았습니다.

[김지선/서울 양천구 : 학교를 가야 하는데 학교 수업도 못 받고 학원 수업도 못 받고, 그런 애들은 너무 그 중간에 학습 격차가 확 나중에는 표시가 날 거 같아요. 고3까지 가면.]

실제 교사 10명 중 8명은 원격수업이 이어지면서 학력 격차가 심각해지고 있다고 봤는데 그 이유로 학생과 교사 간 상호작용이 부족하다는 점을 가장 많이 꼽았습니다.

고 1, 2의 수업 결손을 고려해 9, 10월 수시 전형과 12월 수능을 앞둔 고 3도 원격수업을 받을 수 있도록 학교 자율에 맡겼는데 또 다른 부작용이 예상됩니다.

[엄민용/교사노동조합연맹 대변인 : 원격수업이 등교수업의 대체재가 될 수 없다는 것이 확인되었고요. 실시간 쌍방향 수업 역시 문제 해결의 방법이 아니기 때문에 교육부가 빨리 대안을 찾는 것이 필요하다고 봅니다.]

교육부는 빠르면 다음 주 학습 격차 해소 방안 등이 포함된 2학기 대비 방안과 중장기 교육 혁신 방안을 발표할 예정입니다.

(영상편집 : 김선탁, VJ : 신소영) 

▶한지연 기자 기사 더보기

▶SBS 뉴스 원문 기사 보기

▶SBS 뉴스 앱 다운로드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 글자 크기
이낙연 "우선 국회 세종의사당부터"…서울 민심 달래기 (by admin) '학력 격차' 우려…수도권 · 광주 등교 인원 늘린다 (by admin)

댓글 달기

번호 분류 제목
41606 SBS 오늘의 주요뉴스
41605 SBS 코피 쏟은 신생아 혼수상태…지워진 CCTV에 속앓이
41604 SBS "유심 꽂아 한동훈 카톡 접속"…불법 감청 논란
41603 SBS "코로나 못 이겨" 뉴욕 34년 터줏대감도 '두손 두발'
41602 SBS 삼척 삼표시멘트, 2달 만에 또 하청 노동자 사망
41601 SBS [날씨] 중부, 주말 내내 집중 호우…남부, '폭염' 계속
41600 SBS 클로징
41599 SBS '디펜딩 챔피언' 유해란, 이틀째 선두…2연패 시동
41598 SBS 4개월 만에 문 연 NBA…'1호 확진자' 고베르 결승골
41597 SBS 로하스, 시즌 25호포…홈런왕 레이스서 '단독 선두'
41596 SBS '헤라클레스의 아들' 심종원, KBO 도전장…주무기는?
41595 SBS '51.8도' 펄펄 끓는 중동…전력난까지 겹쳐 분노 폭발
41594 SBS 홍콩, 9월 입법회 선거 1년 연기…야권 강력 반발
41593 SBS 홍콩, 9월 입법회 선거 1년 연기…야권 강력 반발
41592 SBS 이낙연 "우선 국회 세종의사당부터"…서울 민심 달래기
41591 SBS 이낙연 "우선 국회 세종의사당부터"…서울 민심 달래기
SBS '학력 격차' 우려…수도권 · 광주 등교 인원 늘린다
41589 SBS '학력 격차' 우려…수도권 · 광주 등교 인원 늘린다
41588 SBS '대공 수사' 제대로? '거대 경찰' 어떻게 통제?
41587 SBS 불법 도박판 된 사설 환차익 거래…소비자 경보 발령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