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하천 넘치고 옹벽 무너지고…'축구장 500개' 농지 잠겨

admin2020.07.29 21:00조회 수 275댓글 0

    • 글자 크기
ⓒ SBS & SBS Digital News Lab / RSS 피드는 개인 리더 이용 목적으로 허용 되어 있습니다. 피드를 이용한 게시 등의 무단 복제는 금지 되어 있습니다.track pixel

▶SBS 뉴스 앱 다운로드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장마전선이 북상하면서 오늘 호우특보 속에 전국 곳곳에 많은 비가 쏟아졌습니다. 도로와 건물이 물에 잠기고, 옹벽이 무너지는 등 크고 작은 피해가 속출했습니다. 이용식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201455620.jpg

▶영상 시청

<앵커>

장마전선이 북상하면서 오늘(29일) 호우특보 속에 전국 곳곳에 많은 비가 쏟아졌습니다. 도로와 건물이 물에 잠기고, 옹벽이 무너지는 등 크고 작은 피해가 속출했습니다.

이용식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기자>

산비탈에서 쏟아져 내린 흙더미가 주택을 덮쳤습니다.

집안에는 어른 발목 높이까지 흙더미가 쌓였고 살림살이는 순식간에 엉망이 됐습니다.

중부 폭우 피해

[민기식/전남 영광 백수읍 : 다행히 사람이 없었으니까 인명 피해가 없었지 있었으면 어떡할 뻔했을까 이런 생각이 듭니다.]

전남 영광에 시간당 66㎜의 폭우가 쏟아지면서 건물과 주택 14채와 축구장 500개 크기의 농경지가 물에 잠겼습니다.

전북 완주에서는 인근 공사장에서 쓸려온 흙더미가 도로를 덮쳐 1시간가량 통행이 제한됐습니다.

도심도 비 피해를 피해 가지 못했습니다.

충북 제천에는 아파트 단지 앞 도로 한가운데 지름 1m의 싱크홀이 생겼습니다.

배수로가 막힌 굴다리를 지나던 차량이 물에 잠겨 운전자만 겨우 빠져나왔습니다.

광주에서는 아스팔트가 깨지고 튀어나오면서 도로가 통제됐고, 대학의 옹벽 형태의 시설물이 무너져 주차된 차량 3대를 덮쳤습니다.

중부 폭우 피해

130㎜ 가까운 비가 내린 대전에서는 주택 마당에 둘러쳤던 철제 울타리가 비스듬히 쓰러져 주차 중인 차량을 덮쳤습니다.

차량을 빼자 울타리가 도로 위로 맥없이 주저앉습니다.

폭우에 무너져 내린 콘크리트 담장도 이처럼 산산 조각난 채 부서졌습니다.

주민센터 지하실에는 빗물이 흘러들어 풍물놀이 악기 등 각종 집기들이 흙탕물을 뒤집어썼습니다.

중앙대책안전본부는 오후부터 비상 단계를 2단계로 올렸습니다.

(영상취재 : 강윤구, 영상편집 : 전민규, 화면제공 : 대전시청) 

▶ 충청 · 호남 최대 200㎜ 더 온다…긴 장마, 언제 끝날까

▶이용식 기자 기사 더보기

▶SBS 뉴스 원문 기사 보기

▶SBS 뉴스 앱 다운로드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 글자 크기
하천 넘치고 옹벽 무너지고…'축구장 500개' 농지 잠겨 (by admin) 하천 넘치고 옹벽 무너지고…'축구장 500개' 농지 잠겨 (by admin)

댓글 달기

번호 분류 제목
41544 SBS 오늘의 주요뉴스
41543 SBS 채용 반년 기다렸는데 "코로나 때문에"…취준생 분통
41542 SBS [단독] 음주운전 징계받은 경찰, 이번엔 성폭행 저질러
41541 SBS 12명 추가…러시아 선원 90명째 확진에 부산항 '비상'
41540 SBS 이재민 5,481만 명…폭우에 한국 면적 절반 잠긴 중국
41539 SBS [날씨] 수도권 곳곳 강한 비…충청·호남 호우 예비특보
41538 SBS 클로징
41537 SBS "목표는 감독님 말 잘 듣기" 김연경, 본격 팀 훈련 돌입
41536 SBS 최숙현 가해자 영구 제명…철인3종협회 '관리단체' 지정
41535 SBS 수비벽 사이로 '총알탄 프리킥'…꼼짝도 못 한 골키퍼
41534 SBS 박인비, 5개월 만에 공식 대회 복귀…"남편이 캐디로"
41533 SBS 아우디, A6 등 1만 6천여 대 자발적 리콜…물고임 현상
41532 SBS '친환경' 둔갑한 종이 아이스팩…"재활용 수거 안 된다"
41531 SBS 하천 넘치고 옹벽 무너지고…'축구장 500개' 농지 잠겨
SBS 하천 넘치고 옹벽 무너지고…'축구장 500개' 농지 잠겨
41529 SBS 하천 넘치고 옹벽 무너지고…'축구장 500개' 농지 잠겨
41528 SBS 충청 · 호남 최대 200㎜ 더 온다…긴 장마, 언제 끝날까
41527 SBS 충청 · 호남 최대 200㎜ 더 온다…긴 장마, 언제 끝날까
41526 SBS "선생님 국에 아이가 손 데었다"…CCTV 보니 거짓말
41525 SBS "선생님 국에 아이가 손 데었다"…CCTV 보니 거짓말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