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황희찬, '1골·1도움' 맹활약…이적 앞두고 우승 견인

admin2020.06.29 21:37조회 수 165댓글 0

    • 글자 크기
ⓒ SBS & SBS Digital News Lab / RSS 피드는 개인 리더 이용 목적으로 허용 되어 있습니다. 피드를 이용한 게시 등의 무단 복제는 금지 되어 있습니다.track pixel

▶SBS 뉴스 앱 다운로드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빅리그 이적을 앞두고 있는 오스트리아 잘츠부르크의 황희찬 선수가 골과 도움을 기록하며 팀의 7년 연속 우승을 이끌었습니다. 이 소식은 김형열 기자입니다. 어느 때보다 적극적으로 골 사냥에 나선 황희찬은 1대 0으로 앞선 후반 8분 헤딩 골을 뽑았습니다. 201445361.jpg

▶영상 시청

<앵커>

빅리그 이적을 앞두고 있는 오스트리아 잘츠부르크의 황희찬 선수가 골과 도움을 기록하며 팀의 7년 연속 우승을 이끌었습니다.

이 소식은 김형열 기자입니다.

<기자>

어느 때보다 적극적으로 골 사냥에 나선 황희찬은 1대 0으로 앞선 후반 8분 헤딩 골을 뽑았습니다.

긴 크로스가 날아오자 멋지게 몸을 날려 골망을 흔들었습니다.

리그 11호, 시즌 16호 골입니다.

6분 뒤에는 절묘한 패스로 리그 12번째 도움을 추가했습니다.

왼발슛이 골키퍼 손에 맞고 튀어 오르자 오른발로 감각적인 패스를 내줘 다카의 쐐기 골을 이끌었습니다.

골과 도움을 1개씩 기록한 황희찬은 23개의 공격포인트로 리그 4위로 올라섰고 3대 0으로 이긴 잘츠부르크는 2경기를 남기고 우승을 확정했습니다.

라이프치히와 에버튼의 러브콜을 받으며 빅리그 이적이 유력한 황희찬은, 잘츠부르크의 동료들과 어깨동무하고 7년 연속 우승을 자축했습니다.

---

지난 19일 거친 파울로 퇴장당한 발렌시아의 이강인은 열흘 만에 그라운드에 나섰는데 공격 포인트는 따내지 못했고 팀은 2연패에 빠졌습니다.

(영상편집 : 최은진)  

▶김형열 기자 기사 더보기

▶SBS 뉴스 원문 기사 보기

▶SBS 뉴스 앱 다운로드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 글자 크기
'귀화 결심' 세징야 "대표팀서 손흥민과 뛰고 싶다" (by admin) [날씨] 태풍 같은 장맛비…강원 영동에 300㎜ 폭우 (by admin)

댓글 달기

번호 분류 제목
40718 SBS 홍콩보안법 통과로 '중국화 가속'…기로 선 민주 진영
40717 SBS '등록금 반환' 위해 2천718억 원 증액…지원 방식은?
40716 SBS 민주당, 35조 슈퍼 추경 '일사천리'…통합당 '우왕좌왕'
40715 SBS '인간 전염' 신종 돼지독감 바이러스, 중국서 발견
40714 SBS 교회 · 사찰 확진자 증가…해외 체류 한국인 잇단 감염
40713 SBS 3천55명 항체검사…"숨은 감염자 많으면 치명률 낮다"
40712 SBS 전 매니저의 폭로…연예계 잘못된 '관행' 바꿔야 한다
40711 SBS 오늘의 주요뉴스
40710 SBS 박세리가 떠오르는 존슨의 '맨발 샷'…그 결과는?
40709 SBS 클로징
40708 SBS '귀화 결심' 세징야 "대표팀서 손흥민과 뛰고 싶다"
SBS 황희찬, '1골·1도움' 맹활약…이적 앞두고 우승 견인
40706 SBS [날씨] 태풍 같은 장맛비…강원 영동에 300㎜ 폭우
40705 SBS "욕심 너무 컸다" 강정호, KBO리그 복귀 결국 포기
40704 SBS 스쿨존 불법 주정차, 꼼짝 마…'앱으로 신고하세요'
40703 SBS 간신히 10명 모아 발의한 '차별금지법'…입법될까
40702 SBS [단독] "머슴처럼 일하다 해고" 원로배우 매니저 폭로
40701 SBS 바다거북 배 속 들어찬 비닐…"재활용률 21% 불과"
40700 SBS [단독] 상향등 켰다고 보복운전…대로 한복판서 폭행
40699 SBS [단독] 상향등 켰다고 보복운전…대로 한복판서 폭행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