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날씨] 태풍 같은 장맛비…강원 영동에 300㎜ 폭우

admin2020.06.29 21:36조회 수 163댓글 0

    • 글자 크기
ⓒ SBS & SBS Digital News Lab / RSS 피드는 개인 리더 이용 목적으로 허용 되어 있습니다. 피드를 이용한 게시 등의 무단 복제는 금지 되어 있습니다.track pixel

▶SBS 뉴스 앱 다운로드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전국 대부분 지역에 장맛비가 내리고 있습니다. 강원 영동에는 300㎜가 넘는 폭우가 예보됐는데, 기상캐스터 연결해 자세히 알아봅니다. 남유진 캐스터, 비도 많이 내리고 또 강한 바람에도 대비해야 하는 것이죠? <남유진 기상캐스터> 네, 서울에도 약 2시간 전쯤부터 비가 내리기 시작했습니다. 201445369.jpg

▶영상 시청

<앵커>

전국 대부분 지역에 장맛비가 내리고 있습니다. 강원 영동에는 300㎜가 넘는 폭우가 예보됐는데, 기상캐스터 연결해 자세히 알아봅니다.

남유진 캐스터, 비도 많이 내리고 또 강한 바람에도 대비해야 하는 것이죠?

<남유진 기상캐스터>

네, 서울에도 약 2시간 전쯤부터 비가 내리기 시작했습니다.

이미 제주도와 남해안에는 시간당 20㎜가 넘는 장대비가 쏟아졌는데요, 앞으로 밤사이 전국적으로 빗줄기는 더욱더 굵어지겠습니다.

서해상에서 발달한 저기압이 장마전선이 합쳐지면서 비를 뿌리는 것인데요, 내일(30일) 오후까지 전국에 매우 강한 비바람이 몰아치겠습니다.

충청과 전남, 경남, 제주도와 강원 영동에는 호우주의보가 내려졌고요, 앞으로 강원 영동에는 300㎜ 이상, 양동이로 쏟아붓는 태풍급의 폭우가 예보됐습니다.

경북 동해안에는 최고 200㎜, 충청과 경남 남해안에도 150㎜ 이상의 많은 비가 예상되고요, 수도권과 영서에도 최고 100㎜, 그 밖의 남부지방도 최고 80㎜의 적지 않은 비가 오겠습니다.

비뿐만 아니라 바람도 매우 강한데요, 전국적으로 해안가와 서울에는 강풍주의보가 내려졌고요, 순간적으로는 약한 태풍급의 강풍이 몰아치는 곳도 있겠습니다.

비바람은 내일 오후까지 이어지겠고, 강원 영동의 비는 내일 모레까지 이어지다 그치겠습니다.

(현장진행 : 김대철, 영상취재 : 김남성·권만택 JTV, 영상편집 : 전민규)

▶SBS 뉴스 원문 기사 보기

▶SBS 뉴스 앱 다운로드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 글자 크기
황희찬, '1골·1도움' 맹활약…이적 앞두고 우승 견인 (by admin) "욕심 너무 컸다" 강정호, KBO리그 복귀 결국 포기 (by admin)

댓글 달기

번호 분류 제목
40707 SBS 황희찬, '1골·1도움' 맹활약…이적 앞두고 우승 견인
SBS [날씨] 태풍 같은 장맛비…강원 영동에 300㎜ 폭우
40705 SBS "욕심 너무 컸다" 강정호, KBO리그 복귀 결국 포기
40704 SBS 스쿨존 불법 주정차, 꼼짝 마…'앱으로 신고하세요'
40703 SBS 간신히 10명 모아 발의한 '차별금지법'…입법될까
40702 SBS [단독] "머슴처럼 일하다 해고" 원로배우 매니저 폭로
40701 SBS 바다거북 배 속 들어찬 비닐…"재활용률 21% 불과"
40700 SBS [단독] 상향등 켰다고 보복운전…대로 한복판서 폭행
40699 SBS [단독] 상향등 켰다고 보복운전…대로 한복판서 폭행
40698 SBS 9살 호흡곤란 호소했는데…가방 가두고 올라 뛴 엄마
40697 SBS 9살 호흡곤란 호소했는데…가방 가두고 올라 뛴 엄마
40696 SBS [단독] 새벽 산 속 나체로 발견된 형제…"훈육하려고"
40695 SBS '체불 임금' 중재 시도한 민주당 부대변인…뒷말 무성
40694 SBS 이상직 "이스타항공 지분 헌납"…통 큰 결단? 무대책?
40693 SBS 집값 못 잡는 대책에 '집단 반발'만…"땜질 처방 그만"
40692 SBS 통합당, 독주 부당성 부각…민주당, 공수처장도 강행
40691 SBS 민주당, 상임위원장 다 차지…88년 민주화 이후 처음
40690 SBS 오늘의 주요뉴스
40689 SBS [단독] '숨은 감염자' 4만여 명 더 있다…항체율 0.1%
40688 SBS "물이 세균 없애줄 것" 확진자 폭증 미국서 '선상 파티'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