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단독] 상향등 켰다고 보복운전…대로 한복판서 폭행

admin2020.06.29 21:00조회 수 186댓글 0

    • 글자 크기
ⓒ SBS & SBS Digital News Lab / RSS 피드는 개인 리더 이용 목적으로 허용 되어 있습니다. 피드를 이용한 게시 등의 무단 복제는 금지 되어 있습니다.track pixel

▶SBS 뉴스 앱 다운로드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앞서가는 차량에 상향등을 켰다가 급정거와 끼어들기 같은 보복운전을 당하고 급기야 도로 한복판에서 주먹으로 폭행까지 당했다는 제보가 들어왔습니다. 가해 운전자는 경찰에 입건됐습니다. 201445339.jpg

▶영상 시청

<앵커>

앞서가는 차량에 상향등을 켰다가 급정거와 끼어들기 같은 보복운전을 당하고 급기야 도로 한복판에서 주먹으로 폭행까지 당했다는 제보가 들어왔습니다. 가해 운전자는 경찰에 입건됐습니다.

강민우 기자가 단독 보도합니다.

<기자>

지난 13일 밤 서울외곽순환도로, 앞지르기 차로를 달리는 차량에 뒤차가 빨리 가라며 상향등을 비추자 앞차가 갑자기 브레이크를 밟습니다.

상향등을 켰다가 보복운전에 폭행까지

놀란 뒤차 운전자가 다시 상향등을 켜자 앞차는 몇 차례 더 속도를 급감합니다.

[최 씨/보복운전 피해자 : (차선 바꿔서) 옆으로 갔더니 창문을 열고 욕설을 하시더라고요. 저도 당시에는 화가 나서 같이 욕설을 하고…. 그때부터 이제 막 속도를 내서 쫓아오더라고요.]

이렇게 시비가 붙어 쫓아오던 차량은 고속도로 출구에서는 갓길로 끼어들며 차량을 막아섰습니다.

상향등을 켰다가 보복운전에 폭행까지

이를 피했더니 다시 뒤쫓아와 차 앞을 가로막았습니다.

뒤로 보이는 저곳 좌회전 차선에서 가해 차량은 중앙선까지 넘어가며 위협적으로 피해 차량 앞을 막아섰습니다.

그리고는 차에서 내려 폭행을 시작했습니다.

차가 멈추자마자 시작된 폭행에 피해자 최 씨는 왕복 12차로 한복판에서 얼굴을 10여 차례 맞았고,

[최 씨/보복운전 피해자 : 따라 내리자마자 뭐라고 말할 것도 없이 바로 주먹이 날아오더라고요.]

뇌진탕 증세와 치아 통증으로 병원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최 씨/보복운전 피해자 : 그때 생각이 운전하면서도 문득문득 나면서 힘이 쭉 빠지기도 하고, 혼자 움찔 놀라면서 불안한….]

[최봉균/변호사 : 보복운전 이런 것들은 도로교통법 위반과 형법상 특수폭행이 될 수 있다는 것을 말씀드렸고, (폭행은) 진단서가 나왔다면 상해로도 처벌이 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경기 김포경찰서는 피의자를 폭행 혐의로 불구속 입건하고, 보복운전 관련 혐의를 추가할지 검토하고 있습니다.

(영상취재 : 이용한, 영상편집 : 박기덕)

▶강민우 기자 기사 더보기

▶SBS 뉴스 원문 기사 보기

▶SBS 뉴스 앱 다운로드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 글자 크기
바다거북 배 속 들어찬 비닐…"재활용률 21% 불과" (by admin) [단독] 상향등 켰다고 보복운전…대로 한복판서 폭행 (by admin)

댓글 달기

번호 분류 제목
40718 SBS 홍콩보안법 통과로 '중국화 가속'…기로 선 민주 진영
40717 SBS '등록금 반환' 위해 2천718억 원 증액…지원 방식은?
40716 SBS 민주당, 35조 슈퍼 추경 '일사천리'…통합당 '우왕좌왕'
40715 SBS '인간 전염' 신종 돼지독감 바이러스, 중국서 발견
40714 SBS 교회 · 사찰 확진자 증가…해외 체류 한국인 잇단 감염
40713 SBS 3천55명 항체검사…"숨은 감염자 많으면 치명률 낮다"
40712 SBS 전 매니저의 폭로…연예계 잘못된 '관행' 바꿔야 한다
40711 SBS 오늘의 주요뉴스
40710 SBS 박세리가 떠오르는 존슨의 '맨발 샷'…그 결과는?
40709 SBS 클로징
40708 SBS '귀화 결심' 세징야 "대표팀서 손흥민과 뛰고 싶다"
40707 SBS 황희찬, '1골·1도움' 맹활약…이적 앞두고 우승 견인
40706 SBS [날씨] 태풍 같은 장맛비…강원 영동에 300㎜ 폭우
40705 SBS "욕심 너무 컸다" 강정호, KBO리그 복귀 결국 포기
40704 SBS 스쿨존 불법 주정차, 꼼짝 마…'앱으로 신고하세요'
40703 SBS 간신히 10명 모아 발의한 '차별금지법'…입법될까
40702 SBS [단독] "머슴처럼 일하다 해고" 원로배우 매니저 폭로
40701 SBS 바다거북 배 속 들어찬 비닐…"재활용률 21% 불과"
SBS [단독] 상향등 켰다고 보복운전…대로 한복판서 폭행
40699 SBS [단독] 상향등 켰다고 보복운전…대로 한복판서 폭행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