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통합당, 독주 부당성 부각…민주당, 공수처장도 강행

admin2020.06.29 20:36조회 수 187댓글 0

    • 글자 크기
ⓒ SBS & SBS Digital News Lab / RSS 피드는 개인 리더 이용 목적으로 허용 되어 있습니다. 피드를 이용한 게시 등의 무단 복제는 금지 되어 있습니다.track pixel

▶SBS 뉴스 앱 다운로드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국회에서는 본회의가 끝난 뒤에 지금은 상임위원회별로 회의를 이어가고 있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국회 취재기자 연결해서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김수영 기자, 상임위원회도 그러면 통합당은 빠진 채 진행되고 있는 것인가요? 네, 본회의 직후 16개 상임위원회가 열렸는데 현재는 교육위와 국토위 등 9개 상임위가 진행되고 있습니다. 201445320.jpg

▶영상 시청

<앵커>

국회에서는 본회의가 끝난 뒤에 지금은 상임위원회별로 회의를 이어가고 있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국회 취재기자 연결해서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김수영 기자, 상임위원회도 그러면 통합당은 빠진 채 진행되고 있는 것인가요?

<기자>

네, 본회의 직후 16개 상임위원회가 열렸는데 현재는 교육위와 국토위 등 9개 상임위가 진행되고 있습니다.

본회의와 마찬가지로 통합당 의원들은 빠진 채 민주당 주도로 예산 심사가 시작된 것입니다.

통합당은 오전까지만 해도 상임위원 명단을 제출해 상임위 활동을 하겠다는 분위기였지만, 박병석 국회의장이 강제로 상임위 배정을 하자 사임계를 내면서 당분간 참여하지 않는 것으로 기류가 바뀌었습니다.

<앵커>

그러면 통합당은 앞으로도 계속 참석하지 않겠다는 것인가요? 어떻게 하겠다는 것인가요?

<기자>

네, 통합당은 민주당 주도의 국회 일정을 거부하기로 했습니다. 다만 '당분간'이라는 전제가 달렸습니다.

이 당분간이 얼마나 될지 여론 향배가 변수일 텐데요, 일단 매일 의원총회를 열어서 대여 대응책을 논의할 예정인데 민주당 독주의 부당성을 부각하는 여론전에 우선 주력할 전망입니다.

<앵커>

그리고 또 하나 앞으로 쟁점이 될 공수처장 임명, 이것도 민주당이 강행할 수 있을까요?

더불어민주당

<기자>

공수처는 다음 달 15일 출범하도록 법에 규정돼 있는데, 공수처장은 국회가 후보자 2명을 추천하면 대통령이 임명하는 방식입니다.

그런데 공수처법을 보면 통합당 동의 없이는 공수처장 후보 추천이 어렵습니다.

추천위원 7명 중 2명을 야당이 가져가는데 추천위원 2명만 반대해도 그 후보는 추천 못 합니다.

통합당은 아예 공수처장 후보 추천 자체를 거부하는 방안도 염두에 두고 있습니다.

그러자 이에 맞서 민주당에서는 공수처장 후보 추천위 운영규칙에 '기한 내 추천위 구성'을 못 박아 통합당을 압박하는 방안도 검토합니다.

민주당은 또 각종 정부 산하 위원회 여당 추천 몫을 늘리는 방안도 만지작거리고 있습니다.

방송통신위원 등이 그런 경우인데요, 민주당이 공식 입장을 정한 것은 아닌데 통합당은 이 역시 강하게 반발하고 있습니다.

(영상취재 : 김현상, 영상편집 : 박정삼, 현장진행 : 김세경) 

▶ 민주당, 상임위원장 다 차지…88년 민주화 이후 처음

▶김수영 기자 기사 더보기

▶SBS 뉴스 원문 기사 보기

▶SBS 뉴스 앱 다운로드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 글자 크기
집값 못 잡는 대책에 '집단 반발'만…"땜질 처방 그만" (by admin) 민주당, 상임위원장 다 차지…88년 민주화 이후 처음 (by admin)

댓글 달기

번호 분류 제목
40698 SBS 9살 호흡곤란 호소했는데…가방 가두고 올라 뛴 엄마
40697 SBS 9살 호흡곤란 호소했는데…가방 가두고 올라 뛴 엄마
40696 SBS [단독] 새벽 산 속 나체로 발견된 형제…"훈육하려고"
40695 SBS '체불 임금' 중재 시도한 민주당 부대변인…뒷말 무성
40694 SBS 이상직 "이스타항공 지분 헌납"…통 큰 결단? 무대책?
40693 SBS 집값 못 잡는 대책에 '집단 반발'만…"땜질 처방 그만"
SBS 통합당, 독주 부당성 부각…민주당, 공수처장도 강행
40691 SBS 민주당, 상임위원장 다 차지…88년 민주화 이후 처음
40690 SBS 오늘의 주요뉴스
40689 SBS [단독] '숨은 감염자' 4만여 명 더 있다…항체율 0.1%
40688 SBS "물이 세균 없애줄 것" 확진자 폭증 미국서 '선상 파티'
40687 SBS 대전 어린이집 '전체 휴원'…광주선 사찰발 감염 확산
40686 SBS 미국, 연이틀 확진 4만 명…"경제활동 재개 서둘렀다"
40685 SBS 클로징
40684 SBS [날씨] 제주부터 다시 장맛비…밤부터 전국에 확대
40683 SBS 메시 발끝서 수아레스 머리로 마무리…'찰떡 호흡'
40682 SBS '준우승 징크스' 떨친 김지영…'연장전 이글'로 우승
40681 SBS '1 · 2위 맞대결'서 전북 웃었다…한교원 3경기 연속골
40680 SBS LG, 7연패 뒤 '2연승'…주장 김현수 방망이 불 뿜었다
40679 SBS 저수지에 씨 마른 토종어…생태 교란종만 '득실득실'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