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한의원 첩약 건보 적용 안 돼" 반발하는 의사협회

admin2020.06.28 20:37조회 수 152댓글 0

    • 글자 크기
ⓒ SBS & SBS Digital News Lab / RSS 피드는 개인 리더 이용 목적으로 허용 되어 있습니다. 피드를 이용한 게시 등의 무단 복제는 금지 되어 있습니다.track pixel

▶SBS 뉴스 앱 다운로드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의사협회와 한의사협회가 첨예하게 대립할 때가 많은데 이번 '반값 한약'도 그렇습니다. 정부가 일부 한약에 한해서 시범적으로 건강보험 급여를 적용해 가격을 낮추려 하자 의사협회가 강하게 반발하고 있습니다. 201444935.jpg

▶영상 시청

<앵커>

의사협회와 한의사협회가 첨예하게 대립할 때가 많은데 이번 '반값 한약'도 그렇습니다. 정부가 일부 한약에 한해서 시범적으로 건강보험 급여를 적용해 가격을 낮추려 하자 의사협회가 강하게 반발하고 있습니다.

권영인 기자입니다.

<기자>

서울 청계천 광장에 의사 100여 명이 모였습니다.

의사협회 소속인 이들은 정부의 한약 건강보험 적용 시범사업을 중단하라고 요구했습니다.

과학적으로 입증되지 않은 한약에 건강보험을 적용해서는 안 된다는 것이 이유입니다.

청계천 광장에서 의사협회 - 한약 건강보험 적용 시범 사업을 중단하라

[최대집/대한의사협회 회장 : 한약 건강보험 적용 시범사업을 강행한다면 정부가 그토록 자화자찬하던 K방역이 한국 의사들의 총파업으로 파국에 이르는 경험을 하게 될 것입니다.]

보건복지부가 밝힌 시범사업 대상은 월경통과 뇌혈관질환 후유증, 이른바 구안와사로 불리는 안면신경 마비 등 3개입니다.

여러 약재를 달여서 만드는 첩약 값의 절반을 보험에서 부담하는 '반값 한약'을 현실화하겠다는 것인데, 1명이 연간 최대 10일치만 보험 적용받게 한다는 방침입니다.

한의사협회는 의사협회가 반대했던 추나요법도 보험 적용된 후 많은 사람들이 혜택을 보고 있다며 연간 500억 원은 건강보험 재정에 큰 영향을 미치지 않는다고 밝혔습니다.

[김계진/한의사협회 홍보이사 : 의협에서 저희에게 건강보험 들어오는 것에 대해 너무 과도하게 확대해석 하시는 것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들고요. 사실은 (필수 건강보험 적용 대상과 비교하면) 굉장히 적은 금액이거든요.]

건강보험 적용 여부를 결정하는 건강보험정책심의위원회에서 논의가 진행 중인데, 최종 통과되면 오는 10월부터 3년간 시범 운영됩니다.

복지부는 의사협회 반발이 있더라도 위원회의 결정에 따르겠다고 밝혔습니다.

(영상취재 : 박동률, 영상편집 : 장현기)

▶권영인 기자 기사 더보기

▶SBS 뉴스 원문 기사 보기

▶SBS 뉴스 앱 다운로드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 글자 크기
"보존식 폐기, 고의가 아니었다" 고소당한 유치원장 (by admin) 프로스포츠 '직관' 된다…이르면 금요일 프로야구부터 (by admin)

댓글 달기

번호 분류 제목
40675 SBS 지하철서 '턱스크' 지적에 "내리라고!"…말리자 욕설
40674 SBS 최저임금 노동계도 입장 차…"1만 원 이상" vs "이하"
40673 SBS 쓰러진 동료 구하려다…대구서 맨홀 청소 중 4명 사상
40672 SBS 추미애 "검언이 날 저격"…정의당 이어 여당서도 비판
40671 SBS '원 구성' 한 달째 공전…국회의장 중재로 막판 협상
40670 SBS "못 쉰 지 4달"…연장 · 휴일수당 떼인 택배 노동자들
40669 SBS "보존식 폐기, 고의가 아니었다" 고소당한 유치원장
SBS "한의원 첩약 건보 적용 안 돼" 반발하는 의사협회
40667 SBS 프로스포츠 '직관' 된다…이르면 금요일 프로야구부터
40666 SBS 수원 대형 교회서도 확진…"조만간 종교 모임에 조치"
40665 SBS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로 관리…3단계 땐 모임 금지
40664 SBS 오늘의 주요뉴스
40663 SBS [날씨] 여름 더위 다시 '빼꼼'…곳곳엔 소나기
40662 SBS 클로징
40661 SBS '아이고' 수비수의 실수…부산의 자책골
40660 SBS LNG선 수주 환호했는데…해외 로열티만 1조 원
40659 SBS 아깝다! 노히트 노런…정찬헌, 생애 첫 '완봉승'
40658 SBS [인터뷰] 항암 마친 유상철 "꼭 이겨내겠습니다"
40657 SBS 또 한 편의 개막 취소…무대 위 못 떠나는 사람들
40656 SBS 머쓱해진 김여정…'2인자' 위상도 무너지나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