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추미애 인성 문제" "표현 저급" vs 민주당 "감찰 타당"

admin2020.06.26 20:37조회 수 199댓글 0

    • 글자 크기
ⓒ SBS & SBS Digital News Lab / RSS 피드는 개인 리더 이용 목적으로 허용 되어 있습니다. 피드를 이용한 게시 등의 무단 복제는 금지 되어 있습니다.track pixel

▶SBS 뉴스 앱 다운로드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추미애/법무부 장관 : 장관의 말을 겸허히 들으면 좋게 지나갈 일을, 새삼 지휘랍시고 해 가지고, 일을 더 꼬이게 만들었어요.]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윤석열 검찰총장을 두고 어제 이런 말을 했었는데 그 후폭풍이 만만치가 않습니다. 201444627.jpg

▶영상 시청

<앵커>

[추미애/법무부 장관(어제) : 장관의 말을 겸허히 들으면 좋게 지나갈 일을, 새삼 지휘랍시고 해 가지고, 일을 더 꼬이게 만들었어요.]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윤석열 검찰총장을 두고 어제(25일) 이런 말을 했었는데 그 후폭풍이 만만치가 않습니다. 김종인 통합당 비상대책위원장은 인성의 문제라고 꼬집었습니다. 민주당이 추 장관을 옹호하고 나섰지만 정의당마저 장관의 표현이 저급했다며 비판에 가세했습니다.

권지윤 기자입니다.

<기자>

법무부가 한동훈 검사장 감찰에 착수한 어제 국회에서 윤석열 검찰총장을 대놓고 비판한 추미애 법무부 장관 오늘은 본인이 도마에 올랐습니다.

통합당은 "추미애를 신임한다면 윤석열은 해임하라"고 꼬집었고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은 추 장관의 '인성'을 거론했습니다.

[김종인/미래통합당 비상대책위원장 : 인성의 문제라고 봐요. 어느 정도 사람들이 지켜야 할 건 지키고 하면 좋은데 말을 쉽게 뱉으니까 그런 현상이 생기지 않나….]

원희룡 제주지사는 "북한에서나 쓰는 천박한 표현"이라고 힐난했고 진중권 전 교수는 "일진이냐, 껌 좀 씹으신다"고 비꼬았습니다.

정의당도 비판하고 나섰습니다.

[김종철/정의당 선임대변인 : 표현이 너무 저급하고 신중치 못합니다. 이렇게 수준 낮게 표현하는 것은 검찰 개혁의 문제를 두 사람의 알력 싸움으로 비치게 만듭니다.]

반면 민주당에서는 추 장관 옹호 발언이 이어졌습니다.

"총장이 장관을 무시해 뼈 있는 말을 한 것"이라거나 "법무부 감찰은 타당하다"는 겁니다.

[박주민/민주당 최고위원 : 법무부의 검찰에 대한 통제는 검찰에 막강한 권한을 주면서 마련한 최소한의 통제 장치입니다. (한명숙 전 총리 관련 진정) 재배당 과정 역시 법무부가 직접 조사할 필요가 있습니다.]

문재인 대통령이 추 장관과 윤 총장에게 "협력하라"고 당부했지만 법무부와 검찰의 갈등은 이어지고 있습니다.

이런 상황에서 문 대통령은 오늘 국회에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장, 즉 공수처장 후보자를 추천해달라는 공문을 보내 다음 달 15일 공수처 출범에 대한 의지를 분명히 했습니다.

(영상취재 : 하 륭, 영상편집 : 최혜영) 

▶권지윤 기자 기사 더보기

▶SBS 뉴스 원문 기사 보기

▶SBS 뉴스 앱 다운로드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더보기
    • 글자 크기
오늘의 주요뉴스 (by admin) 수사심의위 "이재용 수사 중단·불기소"…검찰 선택은? (by admin)

댓글 달기

번호 분류 제목
40635 SBS '허들 여왕' 정혜림, 시즌 첫 전국대회 가볍게 우승
40634 SBS 文, 전현희 권익위원장 · 한상혁 방통위원장 내정
40633 SBS 교수노조 "김포대 신입생 충원율 조작" 감사 촉구
40632 SBS 죽은 새끼 놓지 못한 어미 돌고래, 계속 업고 다녔다
40631 SBS '보수 심장' 뛰어든 민주당 부시장…6년 만의 협치 실험
40630 SBS 법사위 자리 의견 접근 있었지만…본회의 29일로 연기
40629 SBS 먹거리에 자동차까지 '특급 할인'…동행세일 막 올랐다
40628 SBS '폐기물 1,500t' 꺼지지 않는 불…상습 투기 업자 추적
40627 SBS "파티 해산" 외친 경찰 뒤쫓으며 공격…거리두기 반발
40626 SBS 1박 2일 교회 수련회 뒤 집단감염…1,700명 전수조사
40625 SBS 오늘의 주요뉴스
SBS "추미애 인성 문제" "표현 저급" vs 민주당 "감찰 타당"
40623 SBS 수사심의위 "이재용 수사 중단·불기소"…검찰 선택은?
40622 SBS 식재료 폐기→감염 경로 '감감'…처분은 고작 과태료 50
40621 SBS "멀쩡했던 아이 투석 얘기에 눈물만" 장기적 관찰 필요
40620 SBS '햄버거병' 모른 체 유치원 보낸 엄마들, 늑장 대응 분노
40619 SBS 민주당 "종전선언 다시 추진"…통합당 "실효성 의심"
40618 SBS 文 "북한, 담대하게 나서라" 대화 제안…金, 화답 할까
40617 SBS 이번엔 '성경 풍선'…北, 사흘 만에 비난 재개했지만
40616 SBS 압수수색에도 "전단 계속"…박상학 '취재진 폭행' 수사
첨부 (0)